'민족의 자존과 주권을 이야기하는 정치인' 이석기 전 국회의원 :: '이상규' 태그의 글 목록

2013.09.01 14:35

[뉴스1]통진당 반격 "국정원, 당원 매수…프락치공작·정당사찰"

통진당 반격 "국정원, 당원 매수…프락치공작·정당사찰"(종합)

국정원 증거 입수 경위 '신뢰성' 공격…"李 체포동의안 처리는 정치공작 동조"


이상규 통합진보당 의원이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공안당국의 이석기 의원 등에 대한 내란음모 혐의 수사와 관련, 국가정보원이 통합진보당 당원을 거액으로 매수해 자당을 사찰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2013.9.1/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진성훈 김현 기자 = 통합진보당은 1일 공안당국의 이석기 의원 등에 대한 내란음모 혐의 수사와 관련, 국가정보원이 자당 당원을 거액으로 매수해 최대 수년 간 당을 사찰했다고 주장했다.


이번 사건의 본질을 '내란음모'가 아닌, '국정원의 정치공작'으로 몰고 감으로써 국정원이 제시하고 있는 각종 혐의 내용의 신뢰도에 상처를 내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이상규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언론에서 거론된 국정원의 협조자가 누구인지 파악했다"며 "우리가 파악한 바에 따르면 그는 국정원에 의해 거액으로 매수됐다"고 밝혔다.


이어 "국정원은 그를 거액으로 매수하여 짧게는 수개월, 길게는 수년 간 통합진보당을 사찰하도록 했다"며 "댓글 조작, 대선 불법 개입도 모자라 프락치 공작, 정당 사찰에 대해 국정원은 해명하고 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국정원이 매수했다는 당 내부 협조자에 대해 "수원에서 활동하는 당원"이라고만 밝히고 "구체적인 신원, 어떻게 매수됐는지는 국정원이 가장 정확히 알고 있다. 국정원이 책임 있게 답해야 할 사항"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부 협조자의 행방에 대해서는 "소재 파악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수시로 옮겨 다니는 것으로 확인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이어 이 당원이 국정원에 매수됐다는 근거가 있느냐는 질문에 "5월 12일 그 모임에도 참석했다"며 최근 일부 언론을 통해 공개된 '5월 회합' 녹취록이 이 당원을 통해 유출됐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통합진보당의 이 같은 반격은 국정원의 이번 사건에 대한 내사 과정에서 프락치 공작·정당 사찰 등 불법 행위가 있었음을 부각시킴으로써 국정원이 내란음모 혐의의 핵심 증거로 확보한 것으로 알려진 '5월 회합' 등의 증거능력을 무너뜨리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이 의원은 내부 협조자를 파악한 경위에 대해 "진상조사를 진행 중에 있고 상당 정도 파악이 돼 있다"며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 의원은 "21세기에 있어서는 안 될 전형적인 정당사찰, 매수 공작"이라며 "국정원이 이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할 것이고, 우리는 이 부분에 대해 끝까지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특히 "이 사안의 본질은 보다 명확해졌다"며 "국정원이 통합진보당을 내란음모로 얘기하고 있는데 정확히는 국기문란, 헌정파괴, 국정원의 연이은 헌정유린 사건, 정당사찰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와 지도부가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당 인사들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내란음모 수사와 관련해 정치권에서 논의되고 있는 이석기 의원 체포동의안 처리에 대해 "불법 대선개입으로 개혁을 요구받고 있는 국정원의 일방적 주장에 국회가 동조해선 안된다"고 말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재연, 김선동, 이석기, 이 대표, 오병윤, 이상규 의원. 2013.9.1/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이정희 대표도 이날 낮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 같은 '국정원의 당원 매수 및 정당 사찰' 주장을 들어 "국정원이 핵심 증거라고 일부 언론에 제공한 녹취록의 작성 경위, 진위 여부가 논란이 되고 있다"며 "국정원이 자행한 내란음모 조작사건은 정당 사찰과 매수공작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번 사태의 초점을 실제 내란음모가 있었는지 유무에서, 국정원 내사 과정에서의 불법 매수공작 및 정치 사찰 문제로 돌리겠다는 의도를 분명히 한 것이다.


통합진보당은 이에 따라 정치권에서 논의되고 있는 이 의원 체포동의안 처리에 대해서도 부당함을 주장했다.


이 대표는 "국정원의 정당 사찰 전모가 밝혀지기 전에 이와 관련된 체포동의안 처리는 절대 불가하다. 여야가 (원포인트 본회의에) 합의한다면 국회는 국정원의 정치공작에 동조자가 되는 것"이라며 거듭 국정원이 내세우고 있는 내란음모 혐의의 신뢰성을 공격했다.


특히 국정원 대선 개입 사건과 이번 사안을 분리 대응하기로 한 민주당을 겨냥, '국정원의 정치공작'이라는 차원에서 두 사안이 같은 사안임을 강조하면서 민주당의 동요를 유도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민주당을 향해 "남북정상 대화록마저 NLL(서해 북방한계선) 포기라고 왜곡 날조하여 야당과 국민들을 농락했던 국정원에 동조해선 안 된다"며 "그 순간 국정원 개혁은 완전히 수포로 돌아가는 것"이라고 호소했다.

 

true@


신고


티스토리 툴바